본문 바로가기

일본여행/도쿄

메이드 카페에서 전차남을 만나다.

반응형

영화 전차남으로 우리나라에도 잘 알려진 일본 오타쿠의 성지(聖地) 아키하바라에 다녀왔습니다.

아키하바라까지 간 이유는 단 하나! 메이드 카페(Maid Cafe)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워낙 유명하기 때문에 쉽게 찾을 수 있을거라 생각했지만 은근히 어려웠어요. 길거리에서 전단지를 나눠준걸 받아보니 메이드 카지노, 메이드 그림보고 허름한 건물로 올라갔더니 메이드 맛사지..
아무튼 30분을 넘게 헤매고 나서야 약간은 좁은 골목에서 간신히 찾을 수 있었어요.

메이드 카페에 잘 찾아왔다는 것을 깨닫게 해주는 인삿말
오케에리나사이(お帰りなさい, 다녀오셨어요)
보통의 상점에서는 이랏샤이마세(いらっしゃいませ, 어서오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타쿠들이 잔뜩있을거라 생각했는데, 의외로 정상적인 사람들밖에 없더라구요. 심지어 어떻게 알았는지 유럽계 관광객도 들어왔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던중..  한 아저씨가 혼자 들어오더니 지에서 주섬주섬 열차모형을 꺼내더니 혼자 신나서 놀기 시작했어요. 이곳에서 전차남을 만날 줄이야!!!!
사진촬영이 금지되어 가까이 가서 찍지 못해 열차모형이 작게 보이는게 아쉽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통은 음료수를 시켜마시던데..저와 친구는 카레와 오므라이스를 시켰어요. 오므라이스를 가져오더니 그자리에서 그림을 그려줍니다. 하트♡를 그릴때는 전율이 옵니다.
저 한자의 의미는 "어떤 것에 대해 깊이 마음에 품음" 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므라이스 다음에 나온 카레라이스.. 언뜻보면 모르겠지만.. 잘 보면 밥의 모양도 하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이드와 함께 폴라로이드를 찍는 것은 500엔
이라고 합니다. 500엔 내고 폴라로이드로 찍지 않고 제 카메라로 찍으면 안되냐고 물으니 안된다고 해서..셀카를 찍는척하면서 메이드와 함께 사진을 찍었습니다. 몇년만에 찍어보는 셀카인지 모르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500엔을 내면 메이드와 이야기도 하고, 게임도 즐기는 아름다운 모습을 DVD로 촬영해준다고 합니다. 에이~ 저런걸 누가하나~ 생각했는데 아까 그 전차남 아저씨가 하네요ㅡ.ㅡ;

전차남 아저씨와 만나지 않았다면 이렇게까지 재미있는 기억이 되지는 않았을것 같아요~^^
원래는 사진을 찍는게 금지되어 있지만, 과감하게 마구 찍어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의 사진은 제가 갔던 곳의 건너편 가게.. 유리창 사이로 찍다 걸렸어요..
복장이 조금 더 좋아보이네요^^;

★ 아키하바라 찾아가기
아키하바라(秋葉原)역은 JR 야마노테센(山手線, 녹색 순환선) 또는 JR 소부센(JR 総武線, 순환선을 가로지르는 노란색 노선)에 있어요. 신주쿠에서 약 25분, 동경역에서 2분, 나리타 공항으로 연결되는 우에노역에서 5분 등 동경의 대부분 지역에서 쉽게 찾아갈 수 있습니다.


유용한 정보 되셨으면 추천~ 눌러주세요

반응형
  • 2008.05.23 02:12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곰이사랑 2009.10.06 01:36

    안녕하세요~
    네이버 블로그 들렀다가
    적힌 주소보고 구경왔어요~
    얼마전에 이지센라면 포스팅에 댓글 달았었데,
    이렇게 말하면 아시려나? 모르시겠죠?^^;;
    그런데 이렇게 잘생기신지 몰랐어요..!
    카리스마 좔좔~~ㅋㅋ